더불어 민주당

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4.7재보궐선거 선거지원단’ 출범 마치고 본격 활동에 나서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 ‘4.7재보궐선거 선거지원단’ 출범 마치고 본격 활동에 나서

- 민주당 충북도당, 4.7재보궐선거 선거지원단 출범… 선임선거지원단장에 이장섭

- 공동선거지원단장에 변재일·도종환·임호선·곽상언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 ‘4.7재보궐선거 선거지원단(이하 선거지원단)’이 19일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선거대책위원회 성격도 함께 가지는 선거지원단은 이장섭 충북도당위원장(국회의원, 청주시서원구)이 선임선거지원단장을 맡아 4.7재보궐선거를 이끈다.

공동선거지원단장에는 변재일(국회의원, 청주시청원구)·도종환(국회의원, 청주시흥덕구)·임호선(국회의원, 증평·진천·음성군)·곽상언(보은·옥천·영동·괴산군지역위원장)이 임명됐다.

  이와 함께 선거지원단은 총괄본부, 조직본부, 홍보본부, 연고자센터, 대변인단, 종합상황실 등으로 구성됐다.

  선거지원단은 충북의 ‘보은군선거구 충북도의회의원 보궐선거’에 집중하면서 서울시장, 부산시장 선거지원활동에도 총력을 다할 방침이다.

  이장섭 선임선거지원단장은 “이번 4.7재보궐선거는 코로나19 극복과 민생경제 회복을 통해 대한민국이 한층 더 도약하는 과정에서 민주당이 국민의 염원을 모으고 한편으로는 국민의 심판도 받아야 하는 매우 중요한 선거”라고 하면서 “특히 충북 남부의 핵심지역인 보은군에서 치러지는 충북도의원 보궐선거는 민심의 향배를 판단할 수 있는 선거이니만큼 반드시 민주당이 보은군민의 선택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2021년 3월 19일

더불어민주당 충청북도당




게시글 공유하기
맨위로